천안시 부대동 상가 컨테이너 화재
천안시 부대동 상가 컨테이너 화재
  • 임재권 기자 imtens@dailycc.net
  • 승인 2019.02.03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서 추산 1900만원 피해, 지하 송유관 매설 기름절도 조사

2일 저녁 7시 21분께 충남 천안시 서북구 부대동 상가인근의 컨테이너에서 불이 났다.

다행히 화재가 발생한 렌터카와 식품회사가 입주한 상가의 직원들이 모두 퇴근한 상태여서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소방대원에 의해 컨테이너 3개 64㎡와 점포 1개 동 일부가 소각돼 소방서 추산 1900만원 상당 재산피해를 낸 뒤 1시간 40여분 만에 완전 진화됐다.

인근 20여 개의 상가 밀집지역으로 소방당국은 소방대원과 인력 100여 명과 소방 장비 27대를 투입해 화재를 진압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지하에 송유관이 매설돼 있는 콘테이너에서 연기가 피어올랐다는 목격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기름 절도 가능성과 함께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