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2019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 본격 추진
아산시, 2019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 본격 추진
  • 박재병 기자 shp2009@dailycc.net
  • 승인 2019.02.0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사업비 58억원, 34개 사업 ·1928명 일자리 창출(전년대비 488명 증가)

2018년 아산시 시니클럽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기념사진(사진제공=아산시)
2018년 아산시 시니클럽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기념사진(사진제공=아산시)

[충청신문=아산] 박재병 기자 = 아산시가 어르신들의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2019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을 이달부터 본격 추진한다.

시는 총사업비 58억원(국비 29억원, 도비 8억 7000만원, 시비 20억3000만원)을 확보해 관내 전담기관 4개소 위탁, 총 34개 사업으로 전년 대비 488명이 증가한 1928명의 일자리를 창출한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은 아산시와 업무협약을 맺은 전담기관 4개소(대한노인회아산시지회, 아산시노인종합복지관, 아산시니어클럽, 아산시동부노인복지관)에서 위탁운영되며, 전담기관은 사업발굴과 어르신들 일자리 보급에 함께 노력하고 있다.

오는 12일 대한노인회아산시지회(아산시지회장 오치석)를 시작으로 15일 아산시동부노인복지관(관장 이창우), 19일, 21일, 22일 아산시노인종합복지관(관장 이세융), 22일 아산시니어클럽(관장 박진옥)까지 기관별 일자리 참여자 발대식 및 활동·소양·안전 교육실시와 함께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 사업은 3가지 유형이며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공익활동형 사업으로 노노케어, 공공시설지원, 경륜전수지원, 복지시설지원, 학교사업지원 등 △노인적합형 소규모 사업단 운영을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시장형 사업에 재활용품수집, 영농로컬푸드, 할머니국수, 청정세탁기코디, 청춘택배 등 △취약계층 지원시설 및 돌봄시설 등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서비스형 사업으로 구분된다.

아산시 관계자는 “어르신들의 경험과 지식을 활용할 수 있는 맞춤형 일자리와 사회활동을 지속적으로 늘려가 근로능력 있는 어르신들의 성취감 향상과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통해 건강한 노후생활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