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지난해 사회조사 결과 시정운영에 적극 활용
제천시, 지난해 사회조사 결과 시정운영에 적극 활용
  • 조경현 기자 jgh1554@dailycc.net
  • 승인 2019.02.12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제천] 조경현 기자 = 제천시가 '2018 제천시 사회조사 보고서'를 발표하고 시정운영에 적극 활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12일 시에 따르면 제천시는 지난해 8월 제천 시민의 삶의 질과 관련된 주관적 인식을 조사한 사회조사 결과를 활용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구현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제천시 사회조사는 지난해 8월 관내 1200 가구를 대상으로 가구, 교육, 보건 등의 충청북도 공통항목(9개 부문 43개 항목)과 제천시 특성항목(9개 부문 14개 항목)을 조사원이 직접 방문 조사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 제천시 특성항목 중 '적정 인구 규모에 대한 견해'는 현재보다 증가를 선호하는 응답이 90%(매우 증가 58%, 약간 증가 32%)로 높게 나타났다.

저출산 해결방안에 대한 응답은 '보육료 지원'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의견이 52.9%로 높게 나타났으며 공교육 역할 증대(사교육비 감소)가 뒤를 이었다.

교육제도 문제점에 대해서는 '있다'라는 응답이 75.5%, 학생의 문제점 인식이 77.9%, 학부모 75.2% 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한 원인으로는 '사교육비가 많이 든다'가 35.7%, '입시 위주의 교육'이 문제라는 응답이 34.0%로 나타났다.

평생교육 참여 분야는 '문화예술교육(61.2%)'이 가장 높았고 참여 희망 분야 역시 '문화예술교육(72.5%)'이 높게 나타났다.

이 외에도 '직업능력 교육(37.4%)', '인문교양교육(36.5%)' 등이 뒤를 이었다.

복지부문 중 우리 사회 전반에 장애인 차별이 '있다'는 응답이 58.8%로 과반수가 넘었고 장애인 복지사업에 대해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이 70.2%로 높게 나타났다.

장애인에게 필요한 정책으로는 '일자리 제공'이 60.6%로 가장 높았으며 '장애인을 이해하고 포용하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이 45.1%를 보였다.

노인의 고충문제는 '경제적 문제(50.7%)'가 가장 높게 나타났고 부모 생활비의 주 제공자 질문은 '부모님 스스로 해결(53.1%)'해야 한다는 응답이 가장 높았다.

이날 발표된 사회조사는 제천시 정보통신과에서 열람이 가능하며 제천시 통계 홈페이지(http://stat.jecheo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사회조사 보고서는 관내 유관기관에 제공돼 제천시 발전을 위한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