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전 총리, 공주 정진석 의원 사무실 방문
황교안 전 총리, 공주 정진석 의원 사무실 방문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19.02.14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黃 전 총리 “최근 3번의 중요 선거에서 한국당이 패한 원인은 분열 때문”

황교안 전 총리(사진 오른쪽)가 13일 오후 정진석 의원(왼쪽) 공주사무실을 방문해 당원 및 지지자들에게 출마 이유를 밝힌 뒤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 = 정영순 기자)
황교안 전 총리(사진 오른쪽)가 13일 오후 정진석 의원(왼쪽) 공주사무실을 방문해 당원 및 지지자들에게 출마 이유를 밝힌 뒤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 = 정영순 기자)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자유한국당 대표 출마를 선언한 황교안 전 총리가 13일 오후 정진석 의원 공주사무실을 방문해 당원 및 지지자들에게 출마 이유를 밝힌 뒤 간담회를 가졌다.

황 전 총리는 이 자리서 “지금 경제정책의 실패로 서민들의 삶이 갈수록 피폐해지고 있다”며“평화가 왔다고는 하지만 국민들이 피부로 느끼는 것은 많지 않고 안보불안과 국제관계의 위기가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 고 현 정부를 겨냥했다.

이어 “이 같은 총체적 난국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고, 민생경제를 살려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껴 현실정치에 뛰어들었다”며 “앞으로 대한민국을 바로 세워 나가는데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또한 “최근 3번의 중요 선거에서 한국당이 모두 패한 원인은 분열 때문”이라며 “하나로 뭉치면 다음 선거는 반드시 이길 수 있으므로 당원 모두가 힘을 모으자”고 호소했다.

앞서 간담회 진행을 맡은 정진석 국회의원은 “황 전 총리는 새로운 정치인물이라는 신선한 이미지가 강하다”고 소개한 뒤“충청권이 전국 표심의 바로미터이므로 공주시민을 중심으로 내년 총선을 승리로 이끌 수 있는 대열을 만들어 가자”고 분위기를 띄웠다.

공주시 의회 이창선 부의장도 황 전 총리에게 “제2 금강교 건립계획의 심의 통과와, 공주보가 철거되지 않고 존치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가져달라”는 뜻을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공주시의회 자유한국당 소속 이창선·김경수·정종순·이맹석 의원을 비롯한 지지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