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 사업 협약식
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 사업 협약식
  • 정완영 기자 waneyoung@dailycc.net
  • 승인 2019.02.14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대덕구·학교·주민협의체 손잡고 도시재생 뉴딜사업 성공적 추진 다짐

14일 '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 오정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구청 중회의실에서 체결하고 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덕훈 한남대학교총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김영태 오정동 주민협의체 위원장.
14일 '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 오정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구청 중회의실에서 체결하고 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덕훈 한남대학교총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김영태 오정동 주민협의체 위원장.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대전 대덕구는 14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 오정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 이덕훈 한남대학교총장, 김영태 오정동 주민협의체 위원장을 비롯한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은 사업 공모 준비부터 함께 해 온 대덕구, 한남대학교 및 오정동 뉴딜사업 주민협의체의 상호협력을 다짐하고 주체별 사업 이행력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주민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한 지역 맞춤형 사업으로 추진하겠다"며 "또한 창업특성화 대학인 한남대학교의 전문 인력을 적극 활용해 구민과 함께하는 새로운 대덕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북적북적 오정&한남 청춘스트리트'는 지난해 8월 31일 '대학타운형' 일반근린 도시재생 모델로 국토부 도시재생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고, 올해부터 4년 간 총 사업비 262억 원의 예산을 들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