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의회의장단협의회 '5.18 망언' 규탄
시·도의회의장단협의회 '5.18 망언' 규탄
  •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 승인 2019.02.1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의원 제명,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 제정 촉구

15일 광주 5.18민주묘역에서 전국 시도의회의장단협의회가 최근 '5.18 망언'을 규탄하고 있다. (사진=충남도의회 제공)
15일 광주 5.18민주묘역에서 전국 시도의회의장단협의회가 최근 '5.18 망언'을 규탄하고 있다. (사진=충남도의회 제공)

[충청신문=내포] 장진웅 기자 =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 등 전국 시·도의회의장단협의회는 15일 '5.18 망언'에 대한 규탄대회를 열고 관련 의원의 제명과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 제정을 촉구했다.

협의회는 이날 광주 5.18민주묘역에서 규탄대회를 열고 5.18 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해 왜곡·폄훼한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에 대한 제명을 요구했다.

그러면서 5.18을 부정하는 행위를 강력하게 처벌할 수 있도록 하는 한국판 홀로코스트(대학살) 부정 처벌법의 조속 제정을 주문했다.

유 의장은 "협의회에선 5.18 역사 왜곡에 대한 심각성을 공감한다"면서 "엄연히 존재하는 역사적 사실에도 역서 왜곡을 일삼는 자들에 대한 강력한 처벌을 요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규탄대회에는 유 의장을 비롯해 박인영 부산시의회의장, 김동찬 광주시의회의장, 김종천 대전시의회의장, 황세영 울산시의회의장, 한금석 강원도의회의장, 장선배 충북도의회의장, 이용재 전남도의회의장 등이 참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