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전국 ‘두번째’
대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전국 ‘두번째’
  • 이성현 기자 shlee89@dailycc.net
  • 승인 2019.02.15 2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86.3% 7개 특·광역시 중 2위...미술전시회(21.9%)는 전국 1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그래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그래프.
[충청신문=대전] 이성현 기자 = 대전시의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이 전국 7개 특·광역시 가운데 두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발표한 '2018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전의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은 86.3%로 7개 특·광역시 중 2위였다.

2년마다 시행되는 이 조사는 만 15세 이상 남녀 1만 558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대전의 경우 2016년 조사결과보다 1.3% 증가했다.

이번 결과는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문화누리카드 발급률 전국 1위, 다채로운 문화가 있는 날 운영 등 동네 곳곳에서 펼치는 시민화합형 문화예술 지원의 증가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시는 분석하고 있다.

분야별로 구분한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은 영화(81.4%)가 가장 높았으며 미술전시회(21.9%)와 대중음악·연예(20.9%), 뮤지컬(13.7%)이 뒤를 이었다.

특히 17개 시·도 중 미술전시회(21.9%)와 서양음악(11.9%)의 관람 비중이 가장 높았다.

분야별 관람의향은 영화가 86.4%로 가장 높았고 대중음악·연예(37.8%), 미술전시회(25.8%) 순이었다.

문화예술행사에서 가장 보완이 필요한 점으로는 관람비 인하(30.0%), 작품의 질 향상(26.8%)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또한 시민들의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 직접적인 참여의지뿐만 아니라 활동도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선희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올해 누구나 생활 속에서 즐길 수 있도록 수혜자 중심의 문화예술정책을 확대 시행하고 동시에 지역, 세대, 계층 간 문화격차 해소에도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