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세관, ‘찾아가는 상담센터’ 운영 위한 공익관세사 위촉
천안세관, ‘찾아가는 상담센터’ 운영 위한 공익관세사 위촉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19.02.18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천안세관(세관장 김석오)은 18일 2019년도 천안세관 ‘공익관세사’ 4명을 선정하고 위촉식을 가졌다.

올해 선정된 ‘공익관세사’는 전문지식과 경험을 보유한 김진호(관세법인 큐앤씨), 노명준(열린합동관세사무소), 태윤희(엘엔티 관세사무소), 황선경(관세법인 탑스)관세사로 영세 중소기업의 FTA활용지원 뿐만 아니라 수출통관·관세환급·외환 등 수출과 관련된 종합 컨설팅 및 교육지원 등의 활동을 할 예정이다.

김석오 세관장은 이날 중소수출기업을 위해 무료컨설팅을 수행할 공익관세사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기업 상담과정에서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찾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공익관세사 제도는 FTA활용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컨설팅 지원을 위해 2015년부터 실시하고 했다.

이와 관련해 천안세관 중소기업 수출지원 Help-desk 041-640-2366으로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