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e-스포츠 메카도시 조성 본격 추진
대전시, e-스포츠 메카도시 조성 본격 추진
  • 이성현 기자 shlee89@dailycc.net
  • 승인 2019.02.20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 공모 유치 성공... 국비 2억 5000만원 확보

지난해 대통령배 KeG 전국 결선 전경.
지난해 대통령배 KeG 전국 결선 전경.

[충청신문=대전] 이성현 기자 = 대전시가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제11회 대통령배 KeG) 개최지로 최종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관하는 KeG는 2007년 시작된 전국단위 정식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다.

이 대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로 처음 2년간 진행되다 2009년부터 대통령배로 승격돼 올해로 11회째를 맞는다.

지난대회 게임종목으로 정식종목 3개(리그 오브 레전드, 던전앤파이터, 클래시 로얄), 시범종목 4개(오디션, 배틀그라운드, PES 2018, 모두의 마블 for kakao)가 선정됐고 올해 종목은 한국e스포츠협회에서 4월 중 선정할 예정이다.

지역예선(5월)과 지역본선(7월)을 거쳐 전국 결선(8월)은 대전에서 치뤄지며 전국 16개 광역시도에서 뽑힌 선수 3000명의 지역 아마추어 게이머들이 실력을 겨루게 된다.

또한 관람객 수가 7000여명으로 예상돼 이를 합치면 약 1만여명이 대전을 방문한다.

관련 영상은 유튜브 등을 통해 국내외 수많은 주요 게이머들 사이에서 실시간 공유될 전망이다.

한편 시는 '2019년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에 앞서 'e스포츠 한밭대전'의 규모를 종전보다 확대해 '대전시장배 e스포츠 한밭대전'을 오는 5월중 개최할 예정이다.

한선희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e스포츠 대회가 대전 시민뿐만 아니라 전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VR‧AR실증체험관, 프로게이머 팬 사인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 개최로 건전한 게임문화를 정착하고 e스포츠 메카도시 조성과 함께 지역 콘텐츠산업 육성의 초석을 다지는 기회로 삼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