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대중교통 안심카드로 고속도로 통행료 결제
코레일, 대중교통 안심카드로 고속도로 통행료 결제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05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불충전식으로 도난·분실 시 잔액 환불 가능

코레일이 출시한 레일플러스 대중교통 안심카드 사용처가 고속도로까지 확대됐다. <사진=코레일 제공>
코레일이 출시한 레일플러스 대중교통 안심카드 사용처가 고속도로까지 확대됐다. (사진제공=코레일)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이제 전국 고속도로 톨게이트에서도 '레일플러스 대중교통 안심카드'로 통행료를 결제할 수 있다.

코레일은 도난·분실 시 카드 사용정지에 필요한 기술적 문제를 해결해 대중교통 안심카드의 사용처를 고속도로 톨게이트까지 확대했다고 5일 밝혔다.

현재 홈페이지에 미리 등록만 하면 도난·분실 시 충전 잔액을 돌려받으며 현재까지 충전금을 돌려받은 사람은 1600여명으로 그 금액은 5400만원에 달한다.

또한 선불충전식 교통카드로 전국의 지하철, 버스에서 사용가능하며 발매 10개월 만에 7만5000명이 이용 중이다.

코레일 관계자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국민의 부담은 줄이고 편의는 높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사용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