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최악의 선배 1위 ‘꼰대 선배’
캠퍼스 최악의 선배 1위 ‘꼰대 선배’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19.03.06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유형은 '친구같은 선배'

[충청신문=대전] 김용배 기자 = 신학기가 시작된 요즘 캠퍼스 내 대학생들이 꼽은 최악의 선배 유형 1위로 ‘꼰대 같은 선배’가 올랐다.

반면 최고의 선배 유형으로는 친구 같이 부담 없고 편안한 선배가 1위를 차지했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대학생 2251명을 대상으로 ‘캠퍼스 내 최고·최악의 선배 유형’에 대해 설문조사 결과, 최악의 선배 유형으로는 ‘내가 신입생 때는 말이야~’ 등으로 시작하는 꼰대 같은 선배가 26.3%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근소한 차이로 조별 과제에 무임승차 하는 선배가 24.7%로 올랐으며, 다음으로 사사건건 참견하는 오지라퍼 선배(15.6%), 모든 후배들에게 들이대는 카사노바 선배(14.9%), 개인주의 선배(10.6%) 유형이 최악의 선배유형 TOP5에 올랐다.

이외에 밥 한끼 안 사주는 짠돌이 선배(6.5%), 술버릇이 안 좋은 선배(0.8%) , 군기 잡는 선배(0.3%) 등의 소수 의견도 있었다.

반면, 캠퍼스 내 가장 선호하는 선배 유형으로는 친구처럼 부담 없이 편한 선배가 37.6%로 1위에 올랐다. 2위는 존경스럽고 배울 것이 많은 선배(23.2%), 3위는 고민 상담 잘 해주는 선배(16.3%)가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