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키스컴퍼니, 악성루머·허위사실 유포 시민제보 받는다
맥키스컴퍼니, 악성루머·허위사실 유포 시민제보 받는다
  • 박진형 기자 bless4ya@dailycc.net
  • 승인 2019.03.07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매각설' 가짜뉴스 골머리… 공식홈페이지 통해 제보

[충청신문=대전] 박진형 기자 = 대전 향토기업 맥키스컴퍼니가 수년 동안 퍼지고 있는 악성루머 근절을 위해 포상금을 걸고 시민제보를 받는다.

맥키스컴퍼니는 4월 12일까지 자사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시민제보를 받는다.

제보된 내용이 결정적 증거로 채택돼 관련자 기소 등 사법처리가 확정될 경우에는 5000만원 포상금도 지급한다.

녹취록 등 증거자류와 함께 허위사실유포자 인적사항을 기재하면 제보할 수 있다.

7일 맥키스컴퍼니에 따르면 창사 이래 단 한 차례도 외국자본이 유입된 사실이 없는데도 '일본 매각설' 루머가 퍼지며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다.

맥키스컴퍼니 관계자는 "모든 가짜뉴스 진원지를 찾아 고소 등 사법처리 할 예정"이라며 "제보자에게는 포상금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실제 맥키스컴퍼니는 2010년 온라인상 악성 게시글에 대한 수사를 검찰 측에 의뢰했다. 당시 검찰 수사 결과 경쟁기업 직원이 악성글을 남긴 것으로 밝혀져 불구속 입건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