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봄 내음 가득한 형형색색 꽃길 조성
증평군, 봄 내음 가득한 형형색색 꽃길 조성
  • 김정기 기자 jay0004@dailycc.net
  • 승인 2019.03.12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청사 앞에 조성된 봄꽃들. (사진=김정기 기자)
군 청사 앞에 조성된 봄꽃들. (사진=김정기 기자)

[충청신문=증평] 김정기 기자 = 증평군이 상큼한 봄 내음을 만끽할 수 있는 꽃향기로 가득하다.

군은 지난달부터 군 청사와 주요 도로변에 팬지, 비올라 등 봄꽃 10종 4만여 본을 심어 형형색색의 빛깔로 물들였다.

올해는 예전보다 꽃 화분 개수를 늘리고 독특한 화분을 설치해 다채롭고 풍성하게 꾸몄다.

지역 최고의 주민 쉼터인 보강천 미루나무숲에도 8만여 본의 봄꽃을 심느라 한창이다.

군은 봄 튤립, 여름 백합 등 매년 계절의 변화에 맞춰 그 계절을 대표하는 꽃들로 거리를 꾸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 가을에는 지역대표 축제인 증평인삼골축제에 맞춰 보강천 일원에 다양한 국화꽃을 전시하고 있다.

황인수 군 휴양공원사업소장은 “거리에 심어진 봄꽃을 보며 겨우내 움츠렸던 가슴을 펴고 활기를 더하시길 바란다”며 “계절별로 꽃을 바꿔가며 주민들이 생활 속에서 계절의 변화를 만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