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체력인증센터 연중 운영… 주민건강 책임진다
증평체력인증센터 연중 운영… 주민건강 책임진다
  • 김정기 기자 jay0004@dailycc.net
  • 승인 2019.03.12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체육기금에 군 자체 예산 추가

센터 이용 주민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박택준 체력측정사. (사진=김정기 기자)
센터 이용 주민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박택준 체력측정사. (사진=김정기 기자)

[충청신문=증평] 김정기 기자 = 지역 주민의 건강 지킴이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는 증평체력인증센터가 별도의 휴식기 없이 연중 운영된다.

군은 지역 주민뿐만 아니라 다른 지역 주민들의 성원에 힘입어 국민체육기금에 군 자체 예산을 추가한다.

애초 10개월 운영비만 배정된 센터는 2개월 휴식기가 불가피한 상황이었으나 이번 운영으로 주민들이 반기고 있다.

지난해 5월 증평생활체육관(증평읍 송산리) 2층에 문을 연 센터는 군민들의 체력향상과 건강증진을 위해 체력관리 구실을 하는 국가공인센터이다.

센터는 체력측정과 연계한 체력증진교실이 운영된다.

체력측정은 건강 체력, 운동 체력 등 최대 7개 항목에 대해 이뤄지며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운동처방사와 체력측정사가 담당한다.

측정 후에는 체력수준별 맞춤형 운동을 처방하고 체력측정결과 저체력자 및 과체중자로 분류된 만 19세 이상의 주민에게는 체력증진교실 참여기회를 제공한다.

체력증진교실은 근력 강화, 유산소 운동 등 체력증진, 체중감량, 체질개선에 중점을 두고 주 3회(월·수·금) 8주 과정으로 무료로 운영된다.

개장 첫해 체력측정 참여 인원은 총 4123명으로 체력증진교실에는 279명이 참여했다.

그 결과 지난해 신규 체력인증센터 5개소(증평, 충주, 삼척, 춘천, 울산 남구)에 대한 운영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연착륙에 성공했다는 평가이다.

지난 8일까지 운영한 제1기 체력증진교실에도 115명이 참여하며 날로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이 밖에도 군은 방문이 어려운 학교, 복지관, 기업체 등을 대상으로 출장 측정서비스를 운영하고 지역축제 및 행사 시 체력측정 부스를 운영하는 등 찾아가는 건강증진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센터의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 오후 9시, 토요일 오전 9시 ~ 오후 6시까지로 신청은 국민체력100 홈페이지(nfa.kspo.or.kr), 방문 또는 전화(☎043-835-4171~4)를 통해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센터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인순 군 문화체육과장은 “올 한해 건강을 위한 첫걸음은 센터에서 시작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