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대전시당 “예산정책협의회, 화려한 말잔치”
한국당 대전시당 “예산정책협의회, 화려한 말잔치”
  • 이성현 기자 shlee89@dailycc.net
  • 승인 2019.03.1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명 통해 대전시-민주당 협의회 비판

자유한국당 로고. (충청신문 DB)
자유한국당 로고. (충청신문 DB)

[충청신문=대전] 이성현 기자 = 15일 대전시와 더불어민주당이 예산정책협의회를 가진 가운데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이 비판의 날을 세웠다.

한국당 대전시당은 "15일 열린 민주당과 대전시의 예산정책협의회는 화려한 말잔치로 치장한 약속에 대전시민이 피부로 느낄만한 선물은 없었다"고 지적했다.

또 "지난해 협의회에서 대전시가 건의한 혁신도시 지정 및 공공기관 이전과 지역인재 채용, 역차별 해소는 차일피일 미루고 있다"며 "민주당 지도부와 시는 반복되는 도돌이표 약속보다 그동안 문 정권의 충청도 홀대에 먼저 사과하고 용서를 구했어야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충청 출신 이해찬 대표와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이 있음에도 최근 부처 장관인사에 충청 출신 제로(0)라는 인사 참사를 막지 못한 것에 대한 자기반성은 없다"며 "부디 중앙재정지원 차별, 민심과 역행하는 금강수계 보 파괴, 인사 홀대 등 '충청 패싱'에 충청도민이 더 이상 눈물을 흘리지 않도록 집권여당으로서 책임과 노력을 다 해달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