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역 주차장 친환경 출장세차 확대
코레일, 역 주차장 친환경 출장세차 확대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1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취약계층에 일자리 제공으로 큰 호응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코레일이 '역 주차장 친환경 세차 서비스'를 확대해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 지원 계획을 밝혔다.

코레일은 18일부터 전국 15개 역 주차장에서 오폐수 발생 없는 친환경 세차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시작하고 7월까지 25개 역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지난해 코레일이 지역자활센터와 협력해 시범운영한 친환경 세차 서비스는 사회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철도이용객의 편의를 높여 많은 호응을 얻었다.

세차신청 방법은 철도역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주차비 할인(2000원)은 지역자활센터에서 발행한 확인증을 정산할 때 제시하면 된다.

정인수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철도 이용자를 위한 새로운 서비스"라며 "사회취약계층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는 코레일형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차 서비스 제공역은 DMC역, 광운대역, 광주송정역, 광주역, 대전역, 동대구역, 목포역, 부산역, 신탄진역, 오근장역, 오류동역, 조치원역, 증평역, 진영역, 창원중앙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