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청년취업희망카드 지원 대상 2500명 모집
대전시, 청년취업희망카드 지원 대상 2500명 모집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9.03.17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취업 청년들에게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 지급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시가 미취업 청년들에게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취·창업 등 구직활동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해주는 취업희망카드 참여자 2500명을 내달 1일부터 모집한다.

17일 시에 따르면 올해부터 시행되는 고용노동부의 청년구직활동지원금과의 형평성을 고려해 월 수당을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확대하고 취업성공금 50만원을 별도로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시에서 6개월 이상 거주하고 있는 만 18세 ~ 34세 청년으로 최종학교 졸업·중퇴 후 2년이 경과한 자와, 대학 및 대학원 졸업학년 재학생(휴학생 포함)으로 가구 중위소득 150%미만인 미취업 청년이다.

이는 졸업·중퇴 후 2년 이내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고용노동부의 지원금과 중복 지원되지 않도록 하기 위함이다.

청년취업희망카드 접수방법은 내달부터 매달 1~10일 홈페이지(www.youthpassdaejeon.kr)에 온라인 신청 후 해당서류를 오프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수당은 50만원씩 6개월간 최대 300만원을 포인트로 지급되며, 받은 포인트로 학원수강료와 도서구입비, 시험응시료, 면접활동비 등 직접적인 항목 외에도 식비, 교통비 등 간접비까지 구직활동에 사용할 수 있다.

최명진 청년정책과장은 “정부지원 사각지대에 있는 미취업 청년에게 실질적인 혜택뿐만 아니라 정서적 안정감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청년취업률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의는 대전시 청년정책과(042-270-0831)와 사업수행기관인 경제통상진흥원(042-719-8325~8)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