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KIND와 해외철도사업 위한 MOU 체결
철도공단, KIND와 해외철도사업 위한 MOU 체결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19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PPP사업 참여 핵심요소인 금융경쟁력 확보

19일 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왼쪽)과 KIND 허경구 사장이 대전 동구에 위치한 철도공단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철도시설공단 제공)
19일 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왼쪽)과 KIND 허경구 사장이 대전 동구에 위치한 철도공단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철도시설공단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철도시설공단은 19일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이하 KIND)와 해외 민·관 협력투자개발(이하 PPP) 철도사업 공동 발굴 및 활성화를 위해 철도공단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과 KIND는 이번 협약 통해 ▲수주 가능성이 높은 해외 PPP 철도사업의 공동 발굴 및 상호교류 ▲해외철도사업에 대한 KIND의 출자 및 투자 ▲KIND에서 발주하는 해외철도 타당성조사 등 용역수행에 상호협력 하기로 했다.

또한 대규모 해외 PPP사업 참여를 위한 금융경쟁력을 확보했으며 앞으로 국내 철도기업과 해외사업 진출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공단은 지금까지의 해외사업 수주 경험을 바탕으로 해외철도건설시장의 다변화에 대응해왔고 대규모 해외 PPP 철도사업 수주를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해왔다"며 "KIND가 가지고 있는 금융 경쟁력과 공단의 해외사업 수주 경험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해외철도사업 수주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