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상의, 'FTA원산지증명서 발급 실무교육' 진행
대전상의, 'FTA원산지증명서 발급 실무교육' 진행
  • 박진형 기자 bless4ya@dailycc.net
  • 승인 2019.03.2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상공회의소가 20일 회관 중회의실에서 관내 수출기업 무역담당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FTA원산지증명서 발급 실무교육'을 개최했다. (사진=대전상공회의소)
대전상공회의소가 20일 회관 중회의실에서 관내 수출기업 무역담당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FTA원산지증명서 발급 실무교육'을 개최했다. (사진=대전상공회의소)

[충청신문=대전] 박진형 기자 = 대전상공회의소가 20일 회관 중회의실에서 관내 수출기업 무역담당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FTA원산지증명서 발급 실무교육'을 개최했다.

이날 교육에서 L&T 관세사무소의 태윤희 관세사가 강사로 나서 ▲FTA관세특례법령 및 관련 고시 ▲원산지결정기준 이론 ▲원산지증명서·소명서 작성 실무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태윤희 관세사는 "원산지증빙서류를 사실과 다르게 신청해 발급받았거나 작성, 발급하면 3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과 받을 수 있고, 해당 기업의 FTA업무 신뢰도가 떨어질 수 있으므로 고의 또는 실수로 인한 원산지증명서 발급에도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