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드론으로 철도 시설물 점검
코레일, 드론으로 철도 시설물 점검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21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교량 등 취약 시설물 심층 점검

코레일이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동안 인력점검이 어려운 고가와 하천횡단 교량에 첨단장비인 드론을 활용해 심층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사진=코레일 제공)
코레일이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동안 인력점검이 어려운 고가와 하천횡단 교량에 첨단장비인 드론을 활용해 심층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사진=코레일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코레일이 드론을 이용해 철도시설물에 대한 국가안전대진단에 나섰다.

코레일은 국가안전대진단 기간인 지난 20일 경북 춘양역 인근 고가 교량에서 드론을 이용한 정밀점검을 시행했다.

특히 드론을 이용하면서 산사태·낙석이 우려되는 급경사지, 고가교량, 송전철탑 등 인력 점검이 어려운 시설물에 더욱 세밀한 점검을 할 수 있게 됐다.

박규한 코레일 기술본부장은 "점검이 필요한 부분을 드론 영상으로 촬영하고 이미지 분석을 통해 변상 유무를 판별하는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춰 안전점검 수준을 향상시켰다"고 말했다.

한편 코레일은 지난 2016년부터 사람이 접근하기 쉽지 않은 고가선로나 하천 횡단 교량 등 철도 구조물의 정기·정밀·계절별 점검에 드론을 활용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