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농·축협 조합장 21일부터 4년임기 개시
대전지역 농·축협 조합장 21일부터 4년임기 개시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21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심동덕 바탕으로 농업·농촌·농업인 지원에 매진할 것"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 선거를 통해 당선된 대전지역 14개 농·축협 조합장들이 21일을 시작으로 4년 임기 개시와 함께 공식 업무에 돌입했다.

이번 선거를 통해 새롭게 당선된 동대전, 서대전, 기성, 진잠, 신탄진농협의 신임조합장을 포함한 14개 농·축협 조합장들은 임기개시를 시작으로 중장기 사업계획 및 각종 공약사항 이행 각종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다음달 2일부터 3일까지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주관하는 전국 조합장 포럼에 참석해 협동조합 정체성을 확립하고 농업·농촌·농업인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할 계획이다.

농협중앙회 대의원인 김영국 회덕농협 조합장은 "연초 김병원 회장이 제시한 동심동덕을 바탕으로 농산물 제값 받기, 지자체협력사업 확대, 농번기 일손부족 농가지원, 사회공헌활동 등에 매진할 것을 약속하는 등 올 한해도 농업·농촌·농업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부분의 조합장들은 다가오는 농번기와 농협의 최우선 목적인 농업·농촌·농업인 지원을 고려해 취임식 대신 직원회의, 임원 및 조합원 티-타임 등으로 대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