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보건소, 의료 취약지역에 공중보건의사 7명 배치
공주시 보건소, 의료 취약지역에 공중보건의사 7명 배치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19.04.15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3명 공중보건의사 배치, 의료취약지역 주민 건강 책임

공주시 보건소 공중보건의 모습.
공주시 보건소가 의과 1명, 치과 2명, 한의과 4명 등 7명으로 구성된 공중보건의사를 의료 취약지역에 배치했다. (사진=공주시 보건소 제공)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공주시 보건소(소장 김대식)는 올해 신규 및 전입 공중보건의사 7명을 의료 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보건(지)소에 배치된 공중보건의사는 의과 1명, 치과 2명, 한의과 4명 등 7명으로 배치기관장 신고를 마치고 본격적인 지역보건의료 활동에 돌입했다.

이로써 공주지역에는 총 23명(의과 12명, 치과 3명, 한의과 8명)의 공중보건의사가 복무기간 동안 농촌 의료취약지역에 양질의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역주민들의 건강을 책임지게 된다.

김대식 보건소장은 “이번 공중보건의사 신규 배치로 의료 취약지역의 건강지킴이로 지역의 활력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농촌지역 의료 인프라 확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