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청소년 교통할인 적용되는 체크카드 최초 출시
코레일, 청소년 교통할인 적용되는 체크카드 최초 출시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4.15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일플러스 교통카드 자동 충전 기능 탑재 만18세도 청소년 할인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코레일(사장 손병석)은 15일 만18세도 청소년 교통할인을 받을 수 있는 체크카드용 후불교통카드 기능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만18세가 대중교통 요금을 체크카드로 결제하면 청소년 할인을 받지 못하고 성인 요금을 지불해야 했다.

이러한 국민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코레일은 '레일플러스 교통카드'의 선불 자동충전 방식을 새로 개발해 현대 M, X 체크카드에 탑재했다.

매번 충전해서 사용하지 않아도 정해진 금액만큼 자동으로 충전되고 고객에게 후불청구 되기 때문에 할인 혜택과 이용 편의성을 동시에 얻을 수 있다.

코레일은 향후 후불교통카드 발급 연령 확대를 위한 '여신전문금융법 시행령'이 개정되면 만 12세까지 즉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 M, X체크카드는 현대카드 콜센터(☎1577-6000)나 모바일 앱, 또는 홈페이지에서 발급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