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전 직원, 사회봉사주간 맞아 봉사활동
목원대 전 직원, 사회봉사주간 맞아 봉사활동
  • 이수진 기자 sujinblee@dailycc.net
  • 승인 2019.04.17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병정리, 환경미화, 도시락배달 등 활동 펼쳐

17일 목원대는 사회봉사주간을 맞아 전 직원이 대전국립현충원, 삼보실, 유성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 '같이 나누면 가치 있는 꿈이 됩니다'라는 슬로건에 걸맞게 함께 도움을 주고받으며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목원대 제공)
17일 목원대는 사회봉사주간을 맞아 전 직원이 대전국립현충원, 삼보실, 유성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 '같이 나누면 가치 있는 꿈이 됩니다'라는 슬로건에 걸맞게 함께 도움을 주고받으며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목원대 제공)

[충청신문=대전] 이수진 기자 = 목원대는 17일 사회봉사주간을 맞아 전 직원이 대전국립현충원, 삼보실, 유성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직원들은 지난 9일부터 16일까지 부서별로 각 기관들을 방문해 '같이 나누면 가치 있는 꿈이 됩니다'라는 슬로건에 걸맞게 함께 도움을 주고받으며 봉사활동을 펼쳤다.

대전국립현충원은 가장 많은 직원이 다녀간 곳으로 직원들은 화병정리와 청소 등 주변 환경정화활동을 벌이며 봉사정신을 일깨우고 애국심과 호국정신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금 되새겼다.

삼보실에서는 환경미화를 실시해 장애인분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도왔으며 유성구종합사회복지관에선 도시락배달을 통해 홀몸 어르신을 찾아 직접 도시락을 전달하며 온정을 나눴다.

박형주 취업지원과장은 "사회봉사주간으로 매학기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데 할 때 마다 힘든 것보다 뿌듯함이 더 크다"며 "앞으로도 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많은 사람들과 마음을 나누고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목원대는 2007년부터 매학기 사회봉사주간을 갖고 10일 동안 대대적인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