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 “충북 제2도약 위한 큰 그림을 그려야”
이시종 충북지사 “충북 제2도약 위한 큰 그림을 그려야”
  • 신민하 기자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9.04.22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산업 제2도약과 제2의 판교(실리콘밸리) 육성 강조

[충청신문=청주] 신민하 기자 = 이시종 도지사는 22일 ‘바이오산업 제2도약’과 ‘오송과 오창을 중심으로 제2의 판교, 제2의 실리콘밸리 육성’ 추진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이날 도청 소회의실에서 확대간부회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신 성장 동력으로 주목받는 바이오산업은 이제 제2의 도약이란 개념에서 접근할 시기”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바이오산업의 성장을 막고 있는 규제들, 특히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과 ‘개인정보 보호법’ 의 강한 규제를 완화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해 외국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고 바이오산업 허브로서 충북의 위상을 높이라”고 당부했다.

제2의 판교 육성과 관련해 “개별적인 기업유치 차원을 넘어 오송과 오창을 중심으로 제2의 판교, 제2의 실리콘밸리를 육성하기 위한 큰 그림을 그려야 할 필요가 있다” 며 “이를 위해 필요한 기구 설립과 예산문제 등 관련문제를 다각적으로 검토해 오송첨복단지처럼 과감한 국비지원이 이뤄질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특히 “오창 산단에 건립 추진 중인 지식산업센터는 오송, 오창 밸리의 중심 기능을 수행하도록 추진하는 등 제2의 판교(실리콘밸리) 육성을 위한 종합적인 추진 체계를 구축하라”고 덧붙였다.

또 이 지사는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에 대해 환경파괴나 주택시장 교란 등 심각한 도시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며 “장기미집행 도시공원 보상비에 대한 국비지원 건의 등 해결방법을 강구하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