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소호형 주거클러스터’ 후보지 확정
천안시, ‘소호형 주거클러스터’ 후보지 확정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9.04.24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전국 6곳 선정 창업·지역전략산업주택 1170호 공급… 2019년 1차 공모도 추진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천안시가 청년주거·일자리 연계형 소호형 주거클러스터 후보지로 확정됐다.

국토부는 주거복지 로드맵에 따라 청년층의 일자리와 연계된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소호형 주거클러스터 사업’ 지자체 공모를 통해 후보지 총 6곳 1170호를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소호형 주거클러스터 사업’ 은 창업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지원시설과 연계된 창업지원주택, 지자체별 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해당 산업 종사자에게 공급하는 지역전략산업지원주택과 같은 일자리 연계형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후보지는 지역전략산업지원주택 5곳과 창업지원주택 1곳으로 사업가능성 및 입지여건 등에 대한 종합적 검토를 거쳐 선정됐다.

천안역세권 등 4곳은 IT·BIO 등 전략산업 종사자에게 공급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일자리허브센터·인큐베이팅 센터 등과 연계된다. 사업 대상지는 천안시의 경우 서북구 와촌동으로 LH와 천안시가 사업 시행자다.

소호형주거클러스터 및 중소기업근로자 전용주택 사업에 선정되면 행복주택에 대해서는 재정, 기금을 지원받아 지자체는 적은 비용부담으로도 지역 내 행복주택을 공급할 수 있다.

또 해당 지자체는 지역창업가·중소기업근로자 등 여건에 맞는 인재에게 행복주택을 100% 우선 공급할 수 있어 지역산업발전과 청년층 일자리 창출 및 주거안정 모두에 기여할 수 있다.

국토부는 청년층의 일자리와 연계한 맞춤형 주거지원을 확대하고 지역 여건에 맞는 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다음 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지자체(공사 포함)를 대상으로 올해 1차 일자리연계형 지원주택사업 공모를 추가로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