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살이 통통’ 오른 태안 바지락
[포토] ‘살이 통통’ 오른 태안 바지락
  • 신현교 기자 shk11144@dailycc.net
  • 승인 2019.05.1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군 소원면 파도리 일대에서 어촌계원들이 바지락을 채취하고 있다. (사진=태안군 제공)

[충청신문=태안] 신현교 기자 = 태안군의 대표 수산물로 손꼽히는 바지락이 ‘속이 꽉찬 제철’을 맞았다. 15일 소원면 파도리 일대에서 약 350명의 어촌계원들이 총 10톤 가량의 바지락을 채취하며 구슬땀을 흘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