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진천군, 기상청 기상기후인재개발원 건립 업무협약 체결
충북도·진천군, 기상청 기상기후인재개발원 건립 업무협약 체결
  • 신민하 기자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9.05.16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군 광혜원면에 2022년 입주, 연 6만3000명 교육 예정

[충청신문=청주] 신민하 기자 = 충북도는 16일 기상청, 진천군과 기상기후인재개발원의 성공적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진천군 광혜원면에 들어설 기상기후인재개발원은 총 사업비 385억원으로 6만9000㎡ 부지에 지상 4층 규모로 지어진다. 올해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협약식을 통해 기상청은 지역 인재 채용 및 지역 건설업체 참여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대한 노력한다.

도와 진천군은 기상기후인재개발원 주변 부지에 탐방로 등 주민 편의시설을 마련하는 등 각종 행정절차를 지원하기로 했다.

기상기후개발원은 작년 4월부터 시행된 국가적 재해재난 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등 기상업무종사자 법정교육 및 재난안전종사자 교육 시행으로 교육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기상청은 청사신축을 통해 국가차원의 기상재해 대응역량을 향상하는 한편, 선진 예보기술을 지속적으로 습득할 기회를 제공하는 등 미래 기상·기후·지진 전문 인력을 본격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충북도는 진천군에 기상기후인재개발원이 들어서면 국가기상위상센터(진천), 국립충주기상과학관, 국가기상슈퍼컴퓨터센터(오창)와 연계해 기상과학클러스터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이시종 도지사는 “기상청, 진천군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기상기후인재개발원의 성공적 건립을 지원하겠다” 며 “연간 6만3000명 이상의 교육생이 우리도 진천군을 방문, 지역경제 활성화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