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다문화가정 학생 1만명 돌파
충남 다문화가정 학생 1만명 돌파
  •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 승인 2019.05.2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마다 10% 증가… 베트남 출신이 가장 많아

20일 충남교육청 1층 로비에서 세계문화체험의 날 행사가 열리고 있다. (사진=도교육청 제공)
20일 충남교육청 1층 로비에서 세계문화체험의 날 행사가 열리고 있다. (사진=도교육청 제공)

[충청신문=내포] 장진웅 기자 = 충남 지역 다문화가정 학생 수가 1만명을 돌파했다.

20일 충남교육청에 따르면 충남 지역 다문화가정 학생 수는 2017년 8186명을 기록한 뒤 해마다 10% 증가해 올해 1만321명으로 나타났다.

전체 학생 가운데 이들이 차지하는 비율은 3.89%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규모로는 6위, 비율로는 2위다.

출신 국가별로 보면, 지난해 기준 베트남이 2761명, 중국 1481명, 필리핀 1201명, 일본 611명, 조선족 549명 등 순이다.

이들 국가를 비롯해 미국, 러시아, 오세아니아 등 모두 15개국 다문화가정 학생이 지역에 있다.

도교육청은 다양한 문화 수용성과 세계시민 의식을 높이기 위해 5월을 세계문화체험의 달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이날 세계인의날을 맞아 도교육청 1층 로비에서 전 직원이 세계문화체험의 날 행사를 하기도 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우리 사회가 빠르게 다인종, 다문화 사회로 접어들고 있다"며 "학생들이 다양한 문화를 이해하는 역량을 키워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