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자동차부품 공장에서 50대 추락 '사망'
천안 자동차부품 공장에서 50대 추락 '사망'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19.05.23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천안시 수신면 신축공사현장 10m 높이에서 작업하던 문 모(57)씨가 추락해 숨졌다.

22일 오전 11시 30분께 공장 신축현장에서 철골 골재 용접 작업을 하던 문씨가 추락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을 거뒀다.

문씨는 안전장구를 하지 않은 상태로 작업을 위해 철골 윗부분에 있다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와 공장 관계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