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형 스마트시티 본격 추진
세종형 스마트시티 본격 추진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9.05.2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담당 신설… 2020년 스마트시티 국제포럼 개최 등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가 세종형 스마트시티를 본격 추진한다. 앞서 정부는 지난 3월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세종·부산 추진단’을 출범시키는 등 본격적인 사업추진을 위한 조직체계를 구축했다.

시는 정부의 사업 추진에 발맞춰 스마트 산단 조성, 자율주행 산업 육성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

세종 스마트시티 국가산업단지 조성과 관련,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세부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예비타당성조사에 대비하는 등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해왔다.

시는 스마트시티와 연계해 자율차 산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세종시는 자율주행기반 대중교통실증 연구도시(국토교통부), 자율주행 서비스산업 국가혁신융복합단지(산업통상자원부), 미래차연구센터(산업통상자원부) 대상지로,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중소기업부) 우선 협의 대상지역으로 선정됐다.

산·학·연이 참여하는 ‘자율차 산업 TF’를 구성해 자율차 산업 기본계획을 마련하는 등 자율차 산업을 시의 미래 먹 거리로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스마트시티 사업을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미래전략담당관실에 스마트 담당도 신설했다.

유럽의 도시들과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2020년 스마트시티 국제포럼을 개최하는 등 글로벌 스마트도시의 위상도 구축한다.

이춘희 시장은 5-1생활권에 들어서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지난 7일부터 16일까지 관계기관 및 전문가들과 함께 유럽 3개 도시(바르셀로나, 비엔나, 뮌헨)를 방문,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하고 국제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가능성을 타진했다.

시는 정부가 추진하는 5-1생활권 국가시범도시 사업에 적극 협력·공조하는 한편, 유럽의 사례를 거울삼아 구도심의 도시재생에 스마트시티를 접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를 위해 기존의 스마트시티 담당을 스마트시티 관련 업무를 총괄하는 스마트도시과로 확대·개편해 시의 특성을 살린 정책을 마련,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스마트시티는 무한한 가능성이 열려있는 미지의 세계로 세계 각국이 각종 기술과 아이디어를 결집시켜 경쟁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국가균형발전을 상징하는 세종시에서 21세기 4차 산업을 대표하는 스마트시티를 성공적으로 구현해 시민들의 삶을 안전·편리·풍요롭게 하는 한편, 스마트시티와 연계한 미래형 신산업과 서비스를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와 국가경제의 미래성장 동력을 제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