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오신환 “빚내서 하는 추경 동의할 수 없다”
[포토] 오신환 “빚내서 하는 추경 동의할 수 없다”
  • 최병준 기자 choibj5359@dailycc.net
  • 승인 2019.06.1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국회 바른미래당 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신환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최병준 기자)
12일 국회 바른미래당 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신환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최병준 기자)

[충청신문=서울] 최병준 기자 = 12일 국회 바른미래당 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신환 원내대표가 "정부는 6조7000억원의 추가경정예산안을 내면서 3조6000억원을 국채로 발행해 조달하겠다고 했다"며 "선심성 예산, 불여불급한 예산부터 줄이는 게 순서"라며 "재정 건전성이 악화된 상황에서 빚내서 하는 추경에는 동의할 수 없다"고 밝혔다. 국회 정상화와 관련해서는 "최종적으로 타결되기 위한 정상화 '골문'에 조금씩 가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