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충북본부, 사할린동포 초복맞이 삼계탕 나눔 행사
도공 충북본부, 사할린동포 초복맞이 삼계탕 나눔 행사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19.07.1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는 11일 음성군여성회관에서 사할린동포 42명을 대상으로 초복맞이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졌다. (사진=도공 충북본부 제공)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는 11일 음성군여성회관에서 사할린동포 42명을 대상으로 초복맞이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졌다. (사진=도공 충북본부 제공)

[충청신문=대전] 김용배 기자 =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본부장 유병철)는 11일 음성군여성회관에서 사할린동포 42명을 대상으로 초복맞이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번 나눔은 초복을 맞아 대부분 고령자인 사할린동포들이 기운을 북돋아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정종일 음성사할린한인회장은 “정성이 듬뿍 담긴 삼계탕 덕분에 오늘이 아름다운 여름날로 기억될 것”이라고 감사함을 전했다.

유병철 본부장은 “영구 귀국하신 사할린동포 대다수가 2~3세들로 아직 우리말이 서툴러 한국문화 적응에 어려움이 많다”며 “한민족이라는 자긍심을 갖고 생활하실 수 있도록 충북본부가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로공사 충북본부는 지난달 13일 음성군과 외국인주민 적응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음성사할린동포회에 ‘사랑의 pc’를 전달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적극 노력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