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김원식 의원, 행감 통해 2년 연속 시민혈세 환수
세종시의회 김원식 의원, 행감 통해 2년 연속 시민혈세 환수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9.07.12 0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SB플라자 산업안전관리비 등 총 1400여만 원

세종시의회 김원식의원(사진=세종시의회 제공)
세종시의회 김원식의원(사진=세종시의회 제공)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세종시의회 김원식 의원(조치원 죽림·번암)이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부실하게 집행된 안전관리비 환수를 이끌어냈다.

김 의원은 지난 5월 열린 경제산업국 소관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불투명한 안전화 지급 과정과 부적절한 세금계산서 처리, 안전기원제 기념품 지급 등을 지적하고 안전관리비 집행 부실을 강하게 질타했다.

당시 김 의원은 부당하게 집행된 해당 비용 전액을 환수 조치할 것을 주문하고 이와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업비 집행에 철저를 당부했다.

이후 건설사업 관리업체의 감리 결과에 따라 세종SB플라자 산업안전관리비 명목으로 부적절하게 집행된 안전화와 안전모, 수건 구매비 등이 시 재정으로 환수 조치됐다. 총 금액은 1470여만 원에 달한다.

김 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침산커뮤니티센터 건립사업에서 안전관리비 부당 집행 의혹도 제기했다. 당시 소관부서인 도시재생과의 자체 조사 결과에 따라 안전관리비로 집행된 전액 1340여만 원을 환수 조치한 바 있다.

김 의원은 “2년 연속 시민 혈세를 보전하고 시 재정 건전성 향상에 기여한 점은 매우 뜻 깊게 생각 한다”며“내년에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시 집행부의 자성과 함께 방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