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여름철 가두리양식장 고수온 피해 막아라"
서산시 "여름철 가두리양식장 고수온 피해 막아라"
  • 류지일 기자 ryu3809@dailycc.net
  • 승인 2019.07.12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시가 관내 가두리양식장을 점검하고 있다.
서산시가 관내 가두리양식장을 점검하고 있다.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서산시가 양식수산물 고수온 대응상황 점검에 나섰다.

시는 지난 9일 고수온 피해 사전차단을 위해 액화산소 공급장치, 차광막 설치 등 양식장 지도 점검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국립수산과학원에 의하면 올 여름은 평년대비 강한 대마난류 세력 및 북태평양 고기압 확장 등 으로 평년 대비 1℃가 높을 것으로 전망되며, 고수온특보도 7월 중·하순경 발령될 것으로 된다.

이에 시는 해양수산과장을 반장으로 하는 ‘고수온 대응 비상대책반’을 구성하고 양식 어업인들에게 양식생물 밀식금지 및 고수온 발생 시 단계별 양식장 대처요령을 지도하는 등 고수온 대비 사전준비 상황을 점검했으며, 양식수산물을 조기에 출하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또 총사업비 2억 원을 들여 양식수산물 재해보험 지원, 고수온 사전대응 지원사업 등을 추진해 차광막, 수중영상탐지기, 액화산소, 액화산소용기 등 고수온 방지 장비 지원을 완료했다.

이와 함께 기상청 및 국립수산과학원의 실시간 관측정보시스템을 통해 사전 기상정보를 수시로 체크해 관계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해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해 피해를 최소화 한다는 계획이다.

최평수 해양수산과장은 “고수온과 적조에 대비한 예찰 활동과 어업현장지도를 더욱 강화하고, 적조 발생 시 방제작업에 총력을 기울여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고수온 우심지역인 천수만 2개 양식장에서 숭어, 감성돔 등 213만미를 양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