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기록 작은 전시회 '충주 100년 展' 열려
역사기록 작은 전시회 '충주 100년 展' 열려
  • 박광춘 기자 chun0041@dailycc.net
  • 승인 2019.08.13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억의 옛 사진, 책자, 문서 등 100여 점 16일까지 전시

충주시가 광복절 주간을 맞아 시민과 함께 하는 작은 전시회 '충주 100년 전'을 마련했다.(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시가 광복절 주간을 맞아 시민과 함께 하는 작은 전시회 '충주 100년 전'을 마련했다.(사진=충주시 제공)

[충청신문=충주] 박광춘 기자 = 충주시가 광복절 주간을 맞아 시민과 함께 하는 작은 전시회 '충주 100년 전(展)'을 마련했다.

전시된 자료는 추억의 옛 사진, 향토 책자와 문서 등 100여점이다.

시는 역사기록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충주의 역사를 기록하는데 많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전시회를 마련했으며,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충주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충주의 상징, 세월의 흔적’이라는 주제로 중앙탑의 옛 모습을 볼 수 있고, ‘정겨운 시민들의 생활이야기’에서는 일하는 엄마를 기다리는 아이들 모습 등 소박하지만 정겨운 삶의 모습을 들여다 볼 수 있다.

또한 쥐 잡는 모습, 송충이 잡는 모습, 마을가꾸기 사업 등 지금은 보기 힘든 활동들을 ‘아! 대한민국, 새마을정신으로’에서 살펴볼 수 있다.

이밖에 충주 관련 향토지와 정겹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옛날 월급봉투, 도민증, 초창기 지방의회 선거 서류 등 과거의 시민기록물도 전시됐다.

시 관계자는 “‘시민과 함께 충주를 기록한다’는 취지로 충주관련 옛 사진과 책자, 문서 등을 수집하고 있다”며, “혹 집에 소장하고 있는 향토기록물은 버리지 말고 충주 보물로 남을 수 있도록 기증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