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관원 충남지원, 추석 제수용품 원산지 집중단속
농관원 충남지원, 추석 제수용품 원산지 집중단속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8.1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정유통 개연성 높은 취약업체 선정 단속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충남지원이 추석 제수용품 원산지 집중단속에 나선다.

농품원 충남지원은 오는 19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명절 제수·선물용 농식품의 국산 둔갑행위 등 원산지·양곡표시 부정유통행위 근절을 위해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단속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단속정보 사전 수집 및 모니터링을 강화해 취약업체와 품목을 선택한 후 집중 단속한다.

또 통신판매 사이버 단속반은 지역의 통신판매업체 중 국내산에 비해 지나치게 낮은 가격에 판매되는 등 원산지가 의심되는 품목은 직접 구매해 표시사항 진위 여부를 확인한다.

이번 단속에 충남 농관원은 수입산을 국산으로 속이거나 국산과 수입산을 혼합해 국산으로 거짓표시 하는 행위 등을 엄중 처벌하며 위반규모가 크거나 고의적인 거짓표시 위반사범에 대해서는 구속수사를 진행한다.

아울러 공휴일과 야간 등 원산지표시 취약시간에도 단속을 강화하는 한편, 원산지가 의심되는 경우 시료를 채취해 유전자분석을 실시한다.

충남 농관원은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농식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원산지 지도단속을 강화하는 등 유통질서를 확립해 소비자와 생산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또 원산지가 표시되지 않았거나 표시된 원산지가 의심되면 전화(1588-8112) 또는 인터넷(www.naqs.go.kr)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