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서 지적장애인 폭행·휴대전화 빼앗은 일당 붙잡혀
증평서 지적장애인 폭행·휴대전화 빼앗은 일당 붙잡혀
  • 김정기 기자 jay0004@dailycc.net
  • 승인 2019.08.18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공갈 혐의로 불구속 입건

[충청신문=증평] 김정기 기자 = 괴산경찰서는 지난 16일 평소 알고 지내던 지적장애인을 폭행하고 휴대전화를 빼앗은 고등학생 4명과 A(21)씨 등 5명을 특수공갈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5일 오후 8시경 증평리에 있는 삼일공원에서 지적장애 3급인 B(20)씨를 폭행하고 휴대전화를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손과 발로 B씨를 10여 차례 폭행하며 “30만원을 주면 돌려주겠다”고 위협했다.

전화를 빼앗긴 B씨는 지구대를 찾아 피해 사실을 신고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달에도 동네 한 마트 근처에서 겁을 주고 10만 원을 빼앗는 등 상습적으로 괴롭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 모두를 상대로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