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문암생태공원·중흥공원 물놀이장, 2만2000여 명 찾아
청주 문암생태공원·중흥공원 물놀이장, 2만2000여 명 찾아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19.08.18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어린이 물놀이장 작년 대비 이용객 11% 증가, 성황리에 폐장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청주시는 16일을 끝으로 문암생태공원과 중흥공원 2곳에서 운영하던 야외 어린이 물놀이장을 폐장했다.

지난달 24일부터 16일까지 총 24일간 운영된 어린이 물놀이장은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시민들 발길이 이어지면서 청주시의 대표적인 여름 피서지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시는 물놀이장마다 튜브흡입기, 수영복 탈수기, 온수샤워장 등을 설치하고, 특히 문암생태공원 물놀이장에는 자녀와 함께 방문하는 부모를 위해 에어컨이 비치된 공간에 안마의자와 모성보호실을 마련하는 등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주말에는 친환경 버블플레이존 및 전기차를 운영해 물놀이의 재미를 더하면서 올해 문암생태공원과 중흥공원 물놀이장 이용객은 작년 대비 11% 증가한 2만2013명이 방문해 성황을 이뤘다.

시 관계자는“앞으로도 아이들이 맘껏 뛰놀 수 있고 부모들은 경제적 부담이 경감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어린이들이 즐겁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