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추석명절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 실시
대전시, 추석명절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 실시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9.08.25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내달 3일까지 백화점, 전통시장 등ㆎ 60여 곳 대상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시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오는 28일부터 내달 3일까지 다중이용시설의 안전사고 예방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분야는 ▲ 가스누출경보기, 화재탐지기, 누전차단기 등 정상 작동상태 ▲ 건축 구조물, 기계 시설물 운영기준 적정성 ▲ 유관기관 간 비상연락체계 구축여부 ▲ 비상구, 계단 등 비상통로 내 물건적치 여부 ▲ 사고 발생 시 긴급 유도계획 등 안전관리 실태 등이다.

이번 점검은 시·구, 소방서, 한국전기·가스안전공사 등 유관기관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추석 연휴기간 이용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전통시장과 대규모점포, 대형마트 등 60여 곳의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시는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토록 하고, 예산투자 등 시간을 요하는 사항은 추석명절 이전까지 시설물 보수·보강 등 안전조치를 완료하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박월훈 시민안전실장은 “추석명절 연휴기간 고향을 찾는 시민들에게 단 한건의 안전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꼼꼼하게 점검할 것”이라며 “즐겁고 편안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시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