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충정경로당 개소식… ‘든든한 안식처 마련’
동구, 충정경로당 개소식… ‘든든한 안식처 마련’
  • 이하람 기자 e-gijacc@dailycc.net
  • 승인 2019.09.10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주요 내빈 및 주민 100여명 참석

[충청신문=대전] 이하람 기자 = 대전 동구는 10일 가양동 167-32번지에 위치한 충정경로당에서 주요 내빈 및 주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정경로당 개소식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감사장 수여, 경과보고, 인사말씀 및 축사, 테이프 커팅, 현판식 순으로 진행됐으며, 시설 관람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앞서 구는 가양동 가팔공원 인근 지역 홀몸노인들이 지역독지가가 무상으로 임대해준 약 4평 단칸방에서 어렵게 생활하시는 것을 확인하고, 경로당 마련을 위한 매입계획에 착수, 6월 시 특별조정교부금을 확보해 현 충정경로당을 조성하게 됐다.

구는 이번에 새롭게 개소하는 충정경로당이 가양2동 지역 어르신들의 행복한 여가선용의 구심점 역할은 물론, 활기찬 노후생활을 도와줄 든든한 안식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인호 구청장은 “민족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동구 161번째 경로당인 충정경로당의 개소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충정경로당이 어르신들의 편안한 안식처인 동시에 건강한 여가선용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