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시설공단, 따뜻한 추석 명절 위해 희망 나눔활동
철도시설공단, 따뜻한 추석 명절 위해 희망 나눔활동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9.10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개 복지기관에 1900만원 상당 후원품 전달

10일 김상균 철도시설공단 이사장(왼쪽)과 박황순 대전중앙시장활성화구역상인회 회장이 상인회 사무실에서 1기관 1전통시장 자매결연 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철도시설공단 제공)
10일 김상균 철도시설공단 이사장(왼쪽)과 박황순 대전중앙시장활성화구역상인회 회장이 상인회 사무실에서 1기관 1전통시장 자매결연 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철도시설공단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철도시설공단은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아 지난 2일부터 10일까지 전국 5개 지역(서울, 부산, 대전, 원주, 순천)에서 '희망 나눔활동'을 펼쳤다.

본사 및 5개 지역본부는 아동, 노인, 장애인, 한부모가정 등 16개 복지기관을 방문해 1900만원 상당의 추석선물과 후원금을 전달하고 환경정비를 위한 대청소를 함께하는 등 명절 준비에 힘을 보탰다.

공단은 2004년 창립 이래 설·추석명절과 연말연시 나눔활동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생필품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아울러 공단 본사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10일 대전광역시 중앙시장과 1기관 1시장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전통시장에서 복지기관 후원 물품을 구매해 전달할 뿐 아니라 향후에도 임직원의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나눔으로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더욱 풍성한 추석을 보내기를 희망한다"며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며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