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아산지사, 태풍 낙과피해 농가 봉사활동
농어촌공사 아산지사, 태풍 낙과피해 농가 봉사활동
  • 박재병 기자 shp2009@dailycc.net
  • 승인 2019.09.10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사활동 모습(사진=한국농어촌공사 아산지사 제공)
봉사활동 모습(사진=한국농어촌공사 아산지사 제공)
[충청신문=아산] 박재병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 아산지사는 지난 9일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농가를 찾아 위로하고 낙과 수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농어촌공사 윤태경 아산지사장과 아산지사 직원 30여명, 그리고 충남지역본부에서 지원 나온 직원 20여명은 음봉농협의 요청으로 아산시 음봉면 의식리 일대의 배 과수농가를 방문해,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큰 피해를 입은 과수농가에 위로를 전하고 낙과를 수거하여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활동으로 8200㎡(2500평)의 과수원에서 낙과했으나 상품성이 있는 배 500여 상자를 수거했다.

윤태경 지사장은 봉사활동 자리에서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농가에 봉사활동을 통해 위로를 전할 수 있어 기쁘다. 아무쪼록 아산지역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여 농민들이 기쁜 명절을 맞을 수 있기 바란다”면서 지역 농가를 위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