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고용노동지청, '블라인드 채용법' 위반행위 점검
천안고용노동지청, '블라인드 채용법' 위반행위 점검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19.11.03 0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블라인드 채용법이라 불리는 ‘채용절차 공정화에 관한 법률'(이하 법) 개정안이 시행됐다.

이에 따라 천안고용노동지청(이하 천안지청)은 오는 28일까지 지역 내 상시근로자 30명 이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채용절차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이하 채용절차법)’ 위반행위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지도점검은 채용강요 여부, 출신지역 및 재산 등 개인정보 요구, 채용서류 반환 여부, 허위채용 광고 여부 등이다.

위반행위로 적발될 경우 관련법에 따라 최대 5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의 벌금, 최대 30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특히 전문건설업체와 관련된 채용 강요 등 위반행위에 대해 적극 신고할 것을 독려하는 등 관련 사업장에 협조를 구할 방침이다.

권호안 지청장은 “이번 지도점검은채용절차법의 현장 안착을 위한 조치로 불공정한 채용 관행 등을 근절하고 공정한 채용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