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같은 당원으로서 사죄"
양승조 충남지사 "같은 당원으로서 사죄"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19.11.15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본영 시장 낙마, 천안시청 찾아 기자회견 갖고 머리숙여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이런 사태를 맞아 같은 더불어민주당원으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

구본영 천안시장이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직위를 상실한데 대해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15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머리를 숙였다.

양 지사는 "오늘 급하게 이런 자리를 마련한 것은 천안시정이 당분간 시장 권한대행 체제로 운영되게 됨을 천안시민들에게 말씀드리기 위한 것"이라며 "공직자는 더욱 엄정한 자세를 유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차질없는 지역 현안 추진과 국·도정 시책에 대한 변함없는 공조체계 유지, 지역 갈등과 민원관리에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또 "천안시민은 우려보다는 신뢰의 마음으로 응원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보궐선거 책임에 따른 민주당의 무공천 의향을 묻자 "개인적인 의견을 말하기는 적절치 못하다"며 "당에서 의견을 모아 당헌·당규에 따라 결정할 것"이라며 즉답을 피해갔다.

한편 지난 14일 대법원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등으로 기소된 구본영 전 시장에 벌금 800만원과 추징금 20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해 구 시장은 시장직을 잃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