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대전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11.22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원예공판장 방문… 농산물 수급 동향 점검
22일 전용석 농협 대전본부장이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농산물 수급과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 제공)
22일 전용석 농협 대전본부장이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농산물 수급과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농협중앙회 전용석 대전지역본부장은 22일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농산물 수급과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공판장 경매사 등 현장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김장철을 맞아 가격이 폭등한 배추, 무 등의 유통 현황을 상세히 보고 받고, 수급안정을 위한 유통 현장의 의견청취를 위해 마련됐다.

또한 사과, 배, 귤 등 성출하기 주요 품목의 반입 물량과 경락시세를 점검하고 현장간담회를 통해 '농산물 제값받기'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전 본부장은 "농협 공판사업은 경제사업 활성화와 판매농협 확립을 위한 농산물 유통의 핵심사업"이라 강조하며 "농산물 제값받기를 전사적으로 추진해 농산물의 원활한 수급과 가격안정을 통해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