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지역정책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서천군, 지역정책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 신준섭 기자 jsshin50@dailycc.net
  • 승인 2019.12.12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서천] 신준섭 기자 = 서천군은 지난 10일과 11일 양일간 전남 진도 쏠비치 리조트에서 열린 '2019 지역경제 우수사례 경진대회' 에서 산업.주민복지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경지대회는 국토교통부 지역개발사업 성장촉진지역으로 지정된 7개 도, 70개 시.군을 대상으로 관광, 산업.주민복지 분야로 사업유형을 구분하여 귀감이 될 만한 도별 우수사례 13건을 제출받아 지난 11월 평가위원회의 서면심사를 통해 우수사례 6건을 선정했다. 니후 국토부 및 전국 도.시군 관계자들이 참석해 개최된 '2019년 지역정책 관계기관 워크숍' 에서 발표회를 통해 각 분야 최우수상을 선정했다.

서천군은 '역사와 미래가 공존하는 장항도시탐험역' 을 주제로 장항선 선형 개량 및 역사 이전에 따라 폐 역사로 방치되어 있던 옛 장항역을 리모델링해 '장항도시탐험역' 을 조성하여 사람과 공간, 역사와 문화를 하나로 연결하는 새로운 문화 관광 플렛폼을 구축한 사례를 발표해 국토교통부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한편 장항도시탐험역은 국토부 지역수요맞춤지원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3년간 총사업비 43억 원을 투입해 폐 역사 리모델링 및 콘텐츠 구축과 함께 시범사업을 운여하고 있으며 지난 5월 1일 개관 이후 누적 방문객 33,000여 명이 다녀가 지역의 새로운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