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내년 정부예산 1317억원 확보… 올해 대비 294억 증가
서산시, 내년 정부예산 1317억원 확보… 올해 대비 294억 증가
  • 류지일 기자 ryu3809@dailycc.net
  • 승인 2019.12.15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시청 전경.(사진=서산시청 제공)
서산시청 전경.(사진=서산시청 제공)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서산시가 지역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내년도 정부예산을 대거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에 따르면 확보한 내년도 정부예산은 국가시행 12건 902억원, 지방시행 31건 415억원 등 총 1317억원으로, 이는 올해 확보한 1023억원보다 28.7%인 294억원이 증가한 규모이다.

주요사업으로는 ▲서산~대전 간 고속도로 건설(총사업비 7505억원) 52억원 ▲지방도 649호선 확포장(총사업비 1498억원) 216억원 ▲대산임해산업지역 해수담수화사업(총사업비 2305억원) 307억원 ▲서산A지구 간척지 재정비(총사업비 2979억원) 180억원 ▲대산항 다목적부두 및 관리부두 건설(총사업비 794억원) 210억원 ▲금학·산성지구 농촌용수개발사업(총사업비 620억원) 76억원 ▲중왕지구 배수개선사업(총사업비 45억원) 12억 4000만원 등이 반영되어 국책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게 됐으며 농업기반을 대대적으로 정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신규사업으로는 가족통합지원센터(총사업비 59억원) 20억원을 비롯해 ▲족구장(배구장 겸용) 건립사업(총사업비 40억원) 3억원 ▲스쿼시 경기장 건립사업(총사업비 9억 6000만원) 2억 8000만원 ▲구도항 어촌뉴딜(총사업비 130억원) 5억 9000만원 ▲벌말항 어촌뉴딜(총사업비 106억원) 4억 9000만원 ▲고파도항 여객선기항지 개선사업(총사업비 4억원) 2억 8000만원 ▲반양지구 풍수해 생활권 정비사업(총사업비 430억원) 11억 7000만원 ▲소정지구 자연재해위험지구 개선사업(총사업비 230억원)6억 5000만원 ▲도시재생 뉴딜사업(총사업비 133억원)20억 2000만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사업(총사업비 60억원) 36억원 ▲산림복원사업(총사업비 58억원)8억 3000만원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총사업비 30억원) 5억원 ▲지식재산센터(총사업비 6억원) 3억원 등이 반영됐다.

특히 고속도로, 항만 등 일반SOC 사업은 물론 시민생활과 밀접한 각종 생활SOC 사업을 다수 확보함에 따라 지역 균형발전과 함께 주민 삶의 질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미세먼지 차단과 갯벌복원, 생태하천, 산림복원 사업 등 아름다운 생태문화 도시를 디자인하는 사업도 다수 반영되어 차별화된 정부예산을 확보했다는 평가다.

서산시는 올해 초부터 발 빠르게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전략을 세우고 인적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지속적이고도 다각적인 유치활동을 전개해 왔다.

이문구 기획관은“이번에 큰 규모의 정부예산을 확보한 것은 관계자 모두의 쾌거로 새로운 동력을 얻었다”며 “사업추진 과정을 면밀히 챙겨 시민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