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설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 감시
중구, 설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 감시
  • 이하람 기자 e-gijacc@dailycc.net
  • 승인 2020.01.13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연휴 전·중·후 3단계 구분해 상황별 예방대책 추진

[충청신문=대전] 이하람 기자 = 대전 중구는 설 명절 연휴를 앞두고 14일부터 오는 31일까지를 환경오염사고 특별감시 기간으로 정하고 운영에 들어간다.

특별감시는 명절 연휴에 편승한 불법행위 등 환경관련 시설관리 소홀로 인한 환경오염사고 발생을 차단하기 위해 시기별로 나눠 진행된다.

연휴기간 전(14~23일)에는 지역 20개 폐수배출업소에 대한 특별감시와 하천순찰을 실시한다. 또한 사전 계도와 자체 점검협조 요청 등 자율점검을 유도한다.

연휴기간 중(24~27일)에는 주요하천과 사고우려지역 순찰을 한층 더 강화하고 환경오염사고와 생활쓰레기 수거대책반 등 비상시를 대비한 상황실을 운영한다.

연휴 후(28~31일)에는 환경관리가 취약한 업체를 대상으로 시설복구 유도와 배출시설 환경기술지원을 실시한다.

구는 특별감시 기간 중 위반사항 적발 사업장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행정처분이나 고발 조치를 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환경오염 사고를 철저히 대비할 예정으로, 환경오염행위를 발견하면 환경신문고(128), 환경과(606-7300)로 신고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