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소방서,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진천소방서,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 김정기 기자 jay0004@dailycc.net
  • 승인 2020.01.19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28일까지
진천중앙시장에서 진천소방서 관계자들이 소방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진천소방서 제공)
진천중앙시장에서 진천소방서 관계자들이 소방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진천소방서 제공)

[충청신문=진천] 김정기 기자 = 진천소방서(서장 송정호)가 설 연휴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소방서는 오는 23일부터 28일까지 화재 특별경계근무를 한다.

이 기간 화재 시 초기 대응을 위해 소방관서장이 지휘 선상에 위치해 상황관리가 이뤄지고 전통시장에 대해 1일 2회 이상 소방순찰을 강화하며 24시간 화재예방 감시활동을 한다.

아울러 유동인구가 집중되는 터미널, 쇼핑몰, 복합상영관 등에 소방력을 전진 배치해 선제 긴급대응태세를 구축하고 지자체, 경찰, 군부대, 전기, 가스안전공사 등 관계기관과 협조체제를 구축해 유사시 상황전파 및 공조대응체제를 마련한다.

송정호 서장은 “설 연휴 기간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 등과 소방장비를 100% 가동해 한 치의 오차도 없이 특별경계근무를 하겠다”며 “올해는 다른 어느 해보다 안전하고 행복한 설 연휴가 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